2024.06.21 (금)

  • 구름많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23.1℃
  • 구름많음대전 18.8℃
  • 구름많음대구 21.4℃
  • 구름많음울산 20.6℃
  • 구름많음광주 21.3℃
  • 구름많음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0.5℃
  • 흐림제주 22.1℃
  • 구름많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15.5℃
  • 구름많음금산 16.4℃
  • 구름조금강진군 18.9℃
  • 구름많음경주시 20.9℃
  • 구름많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경제

구미역 광장 일원,바닥형 보행 신호등 설치되다

- 구미시 바닥 신호등 3곳 설치
- 시민반응 긍정적
- 야간이나 우천시 보행자 시인성 강조효과 톡톡

[팩트신문 = 이상혁 기자]

구미에도 바닥 신호등이 설치되어 있다.

구미시에서도 바닥 신호등이 도입되어 시민들의 눈길을 끌고있다.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구미역 광장 일원에 지난 12월 중순 설치가 완료됐다.

 

바닥형 보행 신호등(일명 바닥신호등)은 보행 신호등의 상태에 따라 바닥에 설치된 LED 표출부 색상이 적색과 녹색으로 변하는 보행 신호등 보조 장치이다.

바닥 신호등을 제조 설치하고 있는 구미시 인동에 소재하고 있는 (주)필텍 김병조 대표이사는 "2021년 TAAS(교통사고 분석 시스템) 통계에 따르면 ,횡단보도 내 사망자가 전체 보행 사망자의 23.7%를 차지했다"고 말하면서,또 교통안전 공단의 분석에 따르면,스마트폰을 보며 길을걷게 되면 시야폭이 56% 감소하게 되고,전방 주시율은 85%가 떨어진다"는 통계 자료가 있다고 설명 하였다.

 

이에 "바닥 신호등은 스마트폰을 보며 걷는사람,일명 '스몸비족(스마트폰 좀비)'의 안전사고 우려 및 예방을 위해 탄생했다"면서 "하지만 바닥 신호등은 단순히 스몸비족 뿐만 아니라 어린이.노약자.운전자 등 모두의 교통 안전를 강화하는 효과가 있다"며 대한민국 전체 횡단보도에 바닥형 보행 신호등이 설치되어 국민들의 안전이 보장 되었으면 한다"고 역설 하였다.

구미시에 설치한후 두달이 지난 시점에 구미 시민들의 반응은 긍정적인 의견들이 다수를 이루었다.

 

특히 야간이나 비가 오는날,차도와 보도의 경계선을 명확히 표시하여 보행자가 횡단보도를 건너기 안전해 졌다는 의견이 많다.

 

또한 스마트폰을 보다가 신호등을 놓쳐 건너지 못하는 일이 적어 졌으며,차량 운전자도 우회전시 보행자 시인성이 더 좋아졌다고 한다.

 

인동에 살고 있다는 시민 김석영씨는 "휴대폰 중독자가 많은 시대에 맞추어 이런 정책이 뒤따라 나와주니,특히 시각장애인이나 아이들한테 좋을것 같다"며 "우리 구미시도 다른 도시에 뒤쳐지지 않게 안전한 교통환경 구축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하는것 같아서 든든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구미시청 교통정책과 소속 L주무관은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 하고자 설치한 바닥 신호등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보행량이 많은 어린이보호 구역에도 확대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구미시에 설치된 바닥 신호등은 3곳이며,인동 파출소앞,형일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구미역 광장 일원이다.

배너

기자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