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7 (화)

  • 구름조금동두천 -3.9℃
  • 구름조금강릉 1.5℃
  • 박무서울 -0.5℃
  • 연무대전 -2.6℃
  • 구름조금대구 -1.3℃
  • 구름많음울산 2.5℃
  • 구름조금광주 0.9℃
  • 구름많음부산 6.7℃
  • 구름많음고창 -0.9℃
  • 흐림제주 8.9℃
  • 맑음강화 -3.2℃
  • 구름조금보은 -5.1℃
  • 구름많음금산 -5.2℃
  • 구름많음강진군 -1.8℃
  • 구름많음경주시 -3.0℃
  • 구름많음거제 3.1℃
기상청 제공

교육

경북교육청, 국민 알 권리와 업무 경감 두 마리 토끼를 잡다!

- 재정공개 자동 연계 서비스! 이용자 10만 돌파!

[팩트신문 = 이상혁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해 8월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재정공개서비스의 이용자가 10만 명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재정공개서비스는 국민의 알 권리 충족과 지방교육재정의 투명성 강화를 위해 지난해 8월 전면 시행한 서비스로 과거 수작업으로 등록하던 것을 자동화해 업무 편의성을 개선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또한 각급 기관 및 학교 홈페이지에 일일이 접속해야만 확인 가능했던 재정공개 정보들을 도교육청에서 제공하는 재정공개서비스(http://gbe.kr/kedufine) 사이트를 이용해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도록 서비스하고 있다.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지 약 6개월 만에 10만 이용자를 돌파했으며, 이 기간 동안 약 27만 여건의 신규 재정정보를 모두 자동 연계로 처리해 학교 업무 경감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특히 재정공개서비스 제공 이후 업무 담당자의 착오 혹은 고의로 당연히 국민에게 공개되어야 할 자료를 누락하는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해 데이터기반 행정 활성화를 통한 국민의 알 권리 향상에도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북교육청은 업무추진비, 수의계약 등 15건의 재정정보 공개 항목의 확대를 위해 미공개 항목에 대한 검토 작업과 타 시스템 연계 방안 마련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성일 예산정보과장은 “데이터기반 행정 활성화를 위해 전담 공무원을 배치하는 등 정보 공개의 투명성 확보 및 지속적인 확대를 통해 국민의 알권리 충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기자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