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3 (토)

  • 맑음동두천 24.5℃
  • 맑음강릉 23.3℃
  • 박무서울 25.6℃
  • 구름많음대전 24.6℃
  • 박무대구 23.2℃
  • 박무울산 23.4℃
  • 박무광주 24.2℃
  • 박무부산 24.6℃
  • 맑음고창 24.1℃
  • 박무제주 24.2℃
  • 맑음강화 23.0℃
  • 맑음보은 24.5℃
  • 맑음금산 22.1℃
  • 구름많음강진군 24.9℃
  • 흐림경주시 22.4℃
  • 맑음거제 23.3℃
기상청 제공

경제

이철우 도지사, 미래 신산업 발굴 위해 울릉도 현장으로!

- 해양심층수 및 우산고로쇠 활용 천연자원 바이오기술 플랫폼 개발 등
- 7.6.~7.7. 난양공대 변환경제연구센터, 한동대학교 등과 함께 현장방문

[팩트신문 = 이상혁 기자]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7.6.~7.7. 울릉도 해양심층수 및 우산고로쇠 등 천연자원의 부가가치 창출로 울릉군 미래 신산업 발굴을 위해 난양공대 변환경제연구센터, 한동대 등과 함께 울릉도를 방문했다.

 

이 지사는 6일 울릉도독도해양연구기지에서 남한권 울릉군수, 남진복 경상북도의원, 최도성 한동대총장, 조남준 난양공대변환경제연구센터장 등 전문가들과 함께 해양심층수를 활용한 천연자원의 고부가가치화 가능성에 대해 논의했다.

 

해양심층수는 수심 200m 아래 흐르는 청정 수자원으로 천연미네랄 등이 함유되어 먹는물 뿐만 아니라, 기능성 식품과 화장품, 관광, 치유 분야까지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중요자원이다.

 

간담회를 마친 후 울릉심층수 제조공장을 방문해 산업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생산시설을 함께 둘러보았다

 

다음 날은 경북 대표 임산물인 우산고로쇠 생산 농가를 방문했다. 우산고로쇠 영농조합회장의 수액 채취 및 기술개발 현황 설명을 듣고, 관계자들과 고로쇠 고부가 상품화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우산고로쇠 수액에는 칼슘 등 천연 미네랄이 풍부하고, 인삼에 들어있는 사포닌이 포함하여 골다공증 개선, 항염증 활성에 효능이 있다.

 

앞으로 경북도는 울릉도의 해양 및 천연자원 등을 활용해 다양한 신산업을 발굴한다.

 

도는 한동대와 난양공대 변환경제연구소 등과 함께 울릉도에 공동 연구개발 센터를 설립하고, 해양심층수 천연미네랄과 자연 성분 및 울릉 고로쇠 수액으로 메이플 시럽과 약용성분을 추출하는 등 고부가산업을 창출해 나간다.

 

울릉도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간직해 발전 가능성이 큰 지역이지만 그동안 생업 기반인 어업 환경이 열악해지고 높아진 생활물가 등으로 의료와 문화 혜택조차 받기 어려워져 1974년 3만 명에 이르던 인구가 지금은 9천 명 정도로 전국 226개 시군구 중 유일하게 인구가 1만 명이 안 된다.

 

이에 따라, 경북도는 울릉도의 보호와 발전을 통한 지속 가능한 사회‧경제‧환경의 실현을 위해 힘쓰고 있다.

 

지난 3월 한동대, 난양공대 변환경제연구센터, Hydra Energy, Regenerate Technology, 만두카 등 글로벌 기업들과 함께 울릉 글로벌그린아일랜드프로젝트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통해 울릉 3대 변화 기반으로 ①울릉도 특별법 시행 ②교육발전특구 지정 ③규제프리존 실현을 제시하고, 5대 전략으로는 ①하늘과 바다를 연결하는 허브섬 ②화이트스페이스섬 ③클린섬 ④세계적 자연 관광섬 ⑤글로벌 거버넌스를 구축하는 유시티 울릉 등 정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이제는 새로운 시대를 먼저 내다보고, 경북의 미래를 먼저 준비해야 한다”면서 “경북은 산림면적 129만ha로 전국의 20%를 차지하는 풍부한 산림자원과 청정 동해의 해양자원 등 우수한 천연자원을 미래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창출해 도민이 잘사는 지방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기자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