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5 (금)

  • 구름조금동두천 16.2℃
  • 맑음강릉 19.9℃
  • 맑음서울 17.2℃
  • 구름조금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16.4℃
  • 구름많음울산 17.9℃
  • 구름많음광주 17.4℃
  • 흐림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7.5℃
  • 구름조금제주 20.2℃
  • 구름조금강화 14.3℃
  • 구름많음보은 16.1℃
  • 구름많음금산 17.1℃
  • 구름많음강진군 18.4℃
  • 구름많음경주시 17.9℃
  • 구름많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사회

공항경제권 중심도시 구미, 폐기물처리시설 신설 엄격히 대응하겠다.

[팩트신문 = 이상혁 기자]

최근 구미시 산동지역에 민간인 사업자가 의료폐기물 소각시설, 사업장폐기물 매립시설을 각각 설치하려는 계획이 있다.

 

이에, 구미시(시장 김장호)에서는 의료폐기물 소각시설과 사업장폐기물 매립시설 진행상황을 관계기관인 대구지방환경청에 확인한 결과 현재까지 사업계획서가 접수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폐기물사업자는 사업계획서를 대구지방환경청에 접수할 계획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산동지역은 통합신공항 이전지와 불과 10여km 거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구미시가 공항경제권 중심도시로 발전하는데 있어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지역이다.

향후 폐기물처리시설 사업계획서가 대구지방환경청에 접수된 것을 구미시가 확인하면 관계법률에 따라 엄격히 제한할 예정이다.

 

구미시는 폐기물처리시설 신설에 적극 대응하여 구미에 쾌적하고 건강한 주거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할 예정이다.

배너